091010.jpg



 

Video 태그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콜린다 그라바르 키타로비치(68년생)




우리나라였으면........ 어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