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통 운전자들은 엔진오일의 교환 시기는 차계부까지 준비해 두고 제때 교환하기 위해 신경을 쓰지만

트랜스미션 오일은 폐차 때까지 교환하지 않고 탈 수 있다는 착각을 한다.

그러나 트랜스미션 오일에도 수명이 있어 제때 교환해주지 않으면 트랜스미션을 통째로 교환해야 불행을 당할 수도 있다.

자동기어의 경우에는 2만km, 수동기어의 경우에는 4만km 정도에 교환하는 것이 일반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