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 니로 풀체인지 테스트카가 포착됐다. 신형 니로 테스트카는 실내 위장막을 모두 걷어내 커브드 디스플레이, 터치식 전환 조작계, 전자식 변속 다이얼(SBW) 등 기아 최신 레이아웃을 확인할 수 있다. 헤드업 디스플레이(HUD)까지 지원한다. 올해 하반기 공개될 예정이다.

니로 풀체인지의 실내는 K8, EV6, 신형 스포티지와 유사한 기아 최신 레이아웃이 반영됐다. 디지털 계기판과 디스플레이가 하나로 연결된 파노라믹 커브드 디스플레이가 적용됐다. 센터페시아에는 터치식 인포테인먼트/공조 전환 조작계가 탑재돼 물리적인 버튼이 최소화됐다.

특히 신형 니로에는 HUD가 탑재됐다. 컴바이너 타입인 현대차 코나, 기아 셀토스와는 다르게 일체형이다. 실내 사양만큼은 기아 신형 스포티지, 현대차 투싼을 앞선다. 다만 테스트카는 우핸들 수출형으로 국내 사양은 변동될 가능성도 있다. 전자식 변속 다이얼(SBW)이 제공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