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부터 GM 캐딜락 CT5, 제네시스 G80 전기차, 재규어랜드로버 F-TYPE P300 Convertible(국토교통부 제공) © 뉴스1

(서울=뉴스1) 박종홍 기자 = 국토교통부는 GM아시아퍼시픽지역본부와 현대자동차,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등 3개 사의 5개 차종 509대에서 제작결함을 발견해 시정조치(리콜)한다고 9일 밝혔다.

GM아시아퍼시픽지역본부의 캐딜락 CT5 등 2개 차종 298대에서는 커튼 에어백 조립 불량으로 충돌 시 에어백이 정상적으로 작동하지 않을 수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현대자동차의 제네시스 G80 ELECTRIFIED 177대는 구동 모터에 전기를 공급하는 인버터 내부 부품이 소손돼 주행 중 시동이 꺼지고 다시 걸리지 않을 가능성이 확인됐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의 F-TYPE P300 Convertible 2개 차종 34대에서는 ABS 소프트웨어 오류로 제동 시 정상 작동하지 않아 제동거리가 길어질 수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