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차원 스탠다드 레인지 트림 삭제
 -테슬라코리아, "본사와 상황 파악 중"

 테슬라의 입문형 SUV인 모델 Y 기본형 트림이 감쪽같이 사라졌다. 글로벌 차원에서 판매를 중단했으며 재개 시점도 미지수여서 혼란이 예상된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모델 Y는 스탠다드 레인지와 롱 레인지, 퍼포먼스 총 3가지 트림으로 나뉜다. 이 중 기본형인 스탠다드 레인지는 이달 초 국내에도 사전계약을 시작하며 5,999만원으로 가격을 책정해 정부 보조금 전액을 지원받을 수 있는 제품으로 주목받았다. 하지만 현지 시각 21일 테슬라가 돌연 스탠다드 레인지 판매를 중단했다. 북미는 물론 유럽과 중국 등 테슬라가 진출 중인 글로벌 시장에서도 해당 트림은 주문 리스트에서 빠졌다. 국내도 마찬가지다. 현재 테슬라코리아 홈페이지에는 모델 Y 스탠다드 레인지 트림이 빠진 상황이다.

 테슬라코리아는 상황 파악에 나선 상황이다. 회사 관계자는 "본사 차원에서 돌연 판매를 중단해 당황스럽다"며 "일시적인 현상인지 영구 중단인지 지금 당장의 확답은 주기 어렵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스탠다드 레인지 트림이 사라진 이유를 파악 중"이라며 "앞으로의 진행 과정에 대해 긴밀하게 본사와 협의를 거칠 것"이라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