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 플래그십 SUV로 등장한 Q8은 더욱 여유롭고, 안락함, 그리고 고급스러움으로 무장했다.

2019년, 중국 상해에서 열린 ‘오토 차이나 2019’에서 아우디는 브랜드의 새로운 플래그십 크로스오버 ‘아우디 Q8’을 만날 수 있었다.

처음 마주하게 된 아우디 Q8은 기존의 아우디 SUV 라인업 최상단을 장식하던 아우디 Q7의 상위 모델로 더욱 풍요로운 체격, 그리고 쿠페형 실루엣을 품은 크로스오버 모델로 더욱 대담하고 고급스러운 가치를 선사하며 소비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리고 지난 4월, 아우디 코리아는 국내 시장에 아우디 플래그십 크로스오버 ‘아우디 Q8’을 국내 시장에 투입하며 소비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그렇게 호기심 속에서 아우디 Q8과의 주행을 시작했다.

아우디 Q8 45 TDI 콰트로 프리미엄 시승기

아우디 Q8는 말 그대로 거대한 플래그십 크로스오버의 감성을 효과적으로 제시한다.

실제 제원을 살펴보면 5,005mm에 이르는 긴 전장을 앞세웠을 뿐 아니라 1,995mm의 전폭과 1,705mm의 전고를 갖춰 압도적인 존재감을 제시한다. 이와 함께 2,995mm에 이르는 긴 휠베이스를 통해 실내 공간에 대한 여유를 제시한다.

참고로 공차중량은 2,285kg에 이르며 ‘플래그십 크로스오버’의 존재감을 제시한다.

아우디 Q8 45 TDI 콰트로 프리미엄 시승기

대담하게 그려진 플래그십 크로스오버

시승을 위해 준비된 아우디 Q8 45 TDI 콰트로 프리미엄(이하 아우디 Q8)는 말 그대로 대담하고 강렬한 존재감을 제시한다. 특히 지금까지 제시되었던 아우디의 SUV와는 사뭇 다른, 완전히 새로운 디자인 기조를 제시해 독특한 가치를 제시한다.

실제 아우디 Q8의 디자인은 쿠페형 SUV의 가치를 느끼게 하는 실루엣과 동시에 아우디의 전기차 라인업인 ‘e-트론’을 떠올리게 하는 형태를 갖췄다. 특히 전면 디자인에 있어 e-트론을 떠올리게 하는 독특한 프론트 그릴의 디자인은 무척 인상적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