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MW 4 SERIES COUPE

새로운 그릴과 마일드 하이브리드


예견되었듯이 새로운 4시리즈 쿠페는 완전 신형 그릴 디자인을 도입해 대담하게 진화했다. 구동계에서는 마일드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적극적으로 도입해 내연기관 연비를 극한까지 뽑아냈다. 덕분에 6기통 3.0L의 M440i는 네바퀴 굴림으로 0→시속 100km 가속 4.5초의 순발력을 지니면서도 L당 14km 이상을 달릴수 있다. 부드럽게 진화하는 세단 3시리즈와 반대로 4시리즈 쿠페는 성능에 더욱 초점을 맞추었다.

4시리즈라는 이름으로는 2세대. 하지만 BMW 쿠페의 역사는 생각보다 오래되었다. G22라는 코드네임을 부여받은 이번 신형은 그 모든 역사를 집대성한 존재로 완전히 새로운 얼굴과 숙련된 기술로 미래를 대비한다. 외모에서 가장 큰 변화 포인트는 역시나 프론트 그릴. BMW 그릴은 세로로 긴 타원 2개를 겹친 특유의 모양 때문에 키드니(kidney, 콩팥)라 불렸다. 지금까지 여러번 변화가 있었지만 이번에는 위아래로 늘려 면적을 키웠다. 전기차 보급과 공력 디자인 때문에 라디에이터 보호라는 본연의 의미가 퇴색된 지오래. 반면에 브랜드의 성격을 드러내는 디자인 역할은 한층 강화되었다. 신형 그릴 디자인은 2017년 컨셉트카 비전 넥스트 100에서 선보인후 컨셉트 4와 컨셉트 i4 등을 거치며 보다 구체화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