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는 승용차 개별소비세(개소세) 감면을 6개월 연장하는 내용의 개별소비세법 시행령 개정안을 심의·의결했다.

지난해 말까지 한시적으로 도입했던 자동차 개소세 감면 혜택이 올해 6월 말까지 연장됐다. 정부는 지난해 말까지 소비 활성화를 위해 자동차 개소세율을 5%에서 3.5%로 30% 인하한 바 있다.

이번 시행령 개정으로 올해 6월 30일 출고된 차량까지 감면이 확대 적용된다. 예를 들어 출고가가 2000만 원인 승용차는 개소세가 143만 원에서 100만 원으로 떨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