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코리아는 10일 '폭스바겐 카카오톡 스토어'를 통해 파사트 TSI의 공식 사전 예약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폭스바겐 폭스바겐 카카오톡 스토어를 통해 총 1000명의 사전계약자를 받을 예정이며, 1차 예약자에게는 50만원의 계약금 할인 혜택을 주고, 2차 예약자에게는 고급 라이프스타일 제품을 증정할 예정이다.


폭스바겐 파사트 TSI는 개소세 인하분을 반영해 3613만8000원에 판매된다. 폭스바겐 측은 엔진을 1.8 TSI에서 2.0 TSI로 업그레이드하고, 최신 안전 및 편의사양을 대거 추가했음에도 불구하고 파사트 이전 모델 대비 경쟁력 있는 가격을 갖췄다고 강조했다. 이와 함께 특별 금융 프로모션으로 매력적인 조건으로 소비자들에게 전달하겠다는 입장이다.


폭스바겐코리아와 폭스바겐파이낸셜코리아는 선납금과 이자비용, 중도상환수수료까지 모두 없앤 '트리플제로' 금융 리스 프로그램을 파사트 TSI에 적용한다. 트리플 제로를 선택할 경우 60개월동안 매달 52만5천원을 납부하면 된다. 이와 함께 월 납입금 부담 최소화를 원하는 고객을 위해 선납금 927만원, 36개월 기준, 월 납입금이 8만6천원인 무이자 유예 금융리스 프로그램도 운영할 계획이다. 또 월 17만3천원(선납금 979만원, 36개월 기준)을 납입하고 만기 후 차량 반납 시 최고 46%의 잔존가치를 보장받는 운용리스 프로그램도 선택할 수 있다.


파사트 TSI는 현대적 이미지로 업그레이드된 외관, 더욱 고급스러워진 실내, 프론트 어시스트, 레인 어시스트,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사각지대 모니터링 시스템 등 대폭 늘어난 최신 운전자 보조 시스템 및 편의사양에 힘입어 새로운 변화를 이뤘으며, 가족들의 여유로운 삶의 동반자로서 중형 패밀리 세단의 가치를 더한 모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