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 220 CDI 결함 발견

벤츠·닛산·미쓰비시 등 29개 차종 1만2102대가 리콜된다.

국토교통부는 3개 업체에서 수입해 판매한 자동차 총 29개 차종 1만2102대에서 결함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한다고 27일 밝혔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에서 수입해 판매한 C 220 CDI 등 26개 차종 8959대의 차량에 대해 2가지 리콜을 한다.

벤츠 C 220 CDI 등 25개 차종 8929대 조향장치 내 전기부품 결함으로 사고가 발생하지 않았음에도 에어백이 작동해 탑승자가 다치거나 사고가 날 수 있다.

GLE 250 d 4MATIC 결함 발견

벤츠 GLE 250d 4매틱 30대는 변속기 오일 냉각기 파이프의 연결 부품 결함으로 연결부에서 변속기 오일이 새 차량에서 화재가 발생할 수 있다.

해당 차량은 29일부터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서비스센터에서 무상 수리를 받을 수 있다.

알티마 2.5 결함 발견

한국닛산에서 수입해 판매한 알티마 2.5 2598대는 토크컨버터 부품 결함으로 주행 중 시동 꺼짐이 발생해 안전운행에 지장을 줄 수 있다.

해당 차량은 29일부터 한국닛산 서비스 센터에서 무상 수리를 받을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