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는 새로운 디자인과 다양한 파워트레인, 특히 브랜드 최초로 스마트 스트림 2.5 GDi 가솔린 엔진을 추가한 K7 부분변경 모델을 출시했다. 미디어 시승을 통해 경험할 수 있었던 차량은 3.0 GDi 시그니쳐 모델. 새로운 K7의 가장 고급 사양 모델이다. 부드러운 질감의 직렬 6기통 엔진을 탑재하고, 최신 주행 보조장치와 편의사양으로 무장해 상품성을 크게 높인 것이 특징이다. SUV 모델들의 인기가 더욱 높아지고 있지만, 국내 자동차 시장의 경우 준대형 세단에 대한 수요와 인기는 꾸준하다. 그만큼 이번 부분변경을 통해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자 하고 있다. 새로운 기아 K7의 모습을 영상을 통해 소개한다. 

 

 





출처 : 글로벌오토뉴스